default_top_notch
default_setNet1_2

안산시에 23년 4천억 규모 카카오데이터센터 들어서

기사승인 2020.09.07  15:34:49

공유
default_news_ad1
▲ 안산시 카카오데이터센터 위치도(사진=경기도)

경기도와 안산시, 한양대가 총 4천억원 규모의 (주)카카오데이터센터 및 산학협력시설 유치에 성공했다.

이재명 경기지사와 윤화섭 안산시장, 여민수 카카오 공동대표, 김우승 한양대 총장은 7일 경기도청 상황실에서 ‘(주)카카오 데이터센터 및 산학협력시설 유치 기본협약’을 체결했다.

이 지사는 협약식에서 “코로나19는 재택근무나 온라인 수업 등 디지털경제로의 이행을 재촉하고 있다. 카카오데이터센터와 산학협력시설 유치로 경기도는 국내 정보통신산업을 주도하는 거점지역으로 자리매김하게 됐다”고 말했다.

협약에 의해 카카오는 4천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경기도 안산시 소재 한양대 에리카(ERICA)캠퍼스 일원 1만8,383㎡ 부지에 데이터센터와 산학 협력시설을 건설한다.

카카오는 올해 하반기에 건축설계를 마무리한 후 건축인허가 등의 행정절차를 거쳐 2021년 토지 임대 계약과 착공을 할 예정이다. 준공은 2023년을 목표로 하고 있다.

카카오데이터센터는 10만대 이상의 서버를 운영할 수 있는 초대형 데이터센터인 하이퍼스케일 규모로, 전산동 건물 안에 총 12만대의 서버를 보관할 수 있는데 저장 가능한 데이터양만도 6EB(엑사바이트. 1EB는 약 10억GB)에 달할 것으로 예상된다.

경기도와 안산시는 인허가를 비롯한 행정적 지원을 하게 되며, 한양대는 에리카캠퍼스 혁신파크 내 부지를 제공하고 카카오와 학생들을 대상으로 별도의 현장교육을 진행하는 등 인재양성을 추진할 계획이다.

안산시에 카카오데이터센터가 들어서면 연구 인력과 데이터센터 서버 관리인력 등을 고용할 예정이어서 일자리 창출효과가 클 것으로 예상된다.

또 카카오데이터센터가 들어서는 한양대 에리카캠퍼스 혁신파크 인근에는 지난해 과기부가 강소연구개발특구로 지정한 안산사이언스밸리(ASV)가 위치해 있어 다양한 연관산업의 유치도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.

남성운 기자 singler2@naver.com

ad42
<저작권자 © 구리남양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3
기사 댓글 0
전체보기
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.
default_setImage2

최신기사
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ide_ad3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