default_top_notch
default_setNet1_2

인사담당자 69.4% “포스트 코로나 시대 재택근무 정착될 것”

기사승인 2020.09.28  08:59:21

공유
default_news_ad1

- 기업 29.5% “코로나19 종식 후 상시 재택근무 운영 계획 있다”

▲ '포스트 코로나 시대 재택근무가 새로운 일하는 방식으로 정착할 것이라 생각합니까?'(표=잡코리아)

기업 인사담당자 10명 중 7명은 ’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재택근무가 새로운 일하는 방식으로 정착될 것’이라 답했다.

취업포털 잡코리아가 9.7~9.25 국내기업 288개사의 인사담당자를 대상으로 ‘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상시 재택근무 정착될까?’를 주제로 모바일 리서치한 결과 전체 응답자의 69.4%가 재택근무 형태로 직원을 고용하는 기업이 많아질 것이라고 답했다.

이러한 답변은 중견기업(78.5%)에서 가장 많았고 대기업(70.6%) 또한 10 중 7이 같은 의견이었다. 중소기업(66.9%)과 공기업(60.9%) 역시 상당수가 향후 재택근무가 정착될 것이라고 답했다.

▲ '귀사는 코로나19 종식 후 새로운 근무형태로 재택근무를 도입할 계획이 있습니까?'

‘코로나19 종식 후 새로운 근무형태로 재택근무 제도를 도입할 계획이 있는지’ 조사한 결과 29.5%가 ‘있다’고 답했고 ‘없다’고 답한 비율은 24.3%였다. ‘잘 모르겠다(미정)’고 답한 비율은 46.2%였다.

코로나19 종식 후 상시 재택근무를 도입할 계획이 있다고 답한 기업 중에는 대기업과 중견기업이 타 기업에 비해 상대적으로 많았다.

조사결과 대기업 인사담당자 중에는 41.2%가, 중견기업 인사담당자 중에는 35.4%가 ‘상시 재택근무를 도입할 계획이 있다’고 답해, 대기업과 중견기업 10곳 중 약 4곳 정도가 상시 재택근무 제도를 도입할 계획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.

반면 중소기업 인사담당자 중에는 26.5%, 공기업 인사담당자 중에는 17.4%로 상시 재택근무 제도 도입을 계획하는 기업이 상대적으로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.

▲ '귀사는 코로나19가 다시 확산된다면 재택근무제를 운영할 계획이 있습니까?'

‘코로나19가 다시 확산된다면 재택근무제 운영할 계획이 있는가’ 조사한 결과 전체 기업 중 절반에 이르는 54.2%가 ‘재택근무를 운영할 계획이 있다’고 답했다.

특히 대기업(70.6%)과 중견기업(64.6%) 중에는 10곳 중 약 7곳이 ‘코로나19가 다시 확산된다면 재택근무를 시행할 계획이 있다’고 답했다. 그 다음으로 공기업(56.5%) 절반 이상 ‘재택근무를 시행할 계획이 있다’고 답했고, 중소기업(46.4%) 역시 비교적 많은 수가 재택근무를 시행할 계획이 있다고 답했다.

잡코리아 변지성 팀장은 “코로나19의 확산으로 직원 재택근무를 경험한 기업들 중 몇몇 기업은 이미 재택근무 제도를 직원들이 자유롭게 근무할 수 있는 새로운 근무제도로 활용하고 있다”면서 “향후 재택근무 제도가 밀레니얼 세대와 Z세대에 적합한 새로운 일하는 방식으로 확산될 것으로 예상된다”고 전망했다.

남성운 기자 singler2@naver.com

ad42
<저작권자 © 구리남양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3
기사 댓글 0
전체보기
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.
default_setImage2

최신기사
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ide_ad3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